'라디오스타' 출연 오종혁
'강철부대' 비하인드부터
신혼 생활까지 풀 스토리 전해
'라디오스타' 오종혁 /사진=MBC
'라디오스타' 오종혁 /사진=MBC


오종혁이 입과 눈 주변 근육이 마비되는 '구안와사' 회복기를 전한다.

21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오종혁은 “지금은 70% 정도 완치했다”며 직접 겪은 구안와사 전조증상부터 전투적인 회복 과정까지 풀 스토리를 공개한다.

뮤지컬 무대와 예능을 넘나들며 활약 중인 오종혁은 7년 만에 ‘라디오스타’에 재출격한다. 오종혁은 여러 예능에서 러브콜을 받는 사연부터 지난 4월 결혼에 골인한 아내와의 신혼 생활 스토리를 들려준다.

해병대수색대 출신인 오종혁은 최근 예능 ‘강철부대’에서 불혹에 가까운 나이 임에도 불구하고 불굴의 정신력으로 미션을 끝까지 수행해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런 오종혁의 지지 않는 열정 때문에 ‘강철부대’ 제작진들이 촬영장에서 눈물을 쏟아냈을 정도라고.

‘강철부대’에서 빛난 오종혁의 강철 체력과 포기하지 않고 해내는 정신력은 해병대수색대 복무 시절 겪은 여러 훈련 때문이라고. 오종혁은 식욕, 수면 심지어 배변 욕구까지 인간의 모든 욕구를 통제하는 극한의 지옥주 훈련 과정을 들려줘 4MC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

오종혁은 “훈련이 끝나면 눈빛부터 변한다”라며 극한의 지옥주 훈련 후 인간 병기로 재탄생했던 순간을 회상한다.

또한 오종혁은 군 시절 과한 군부심 때문에 후임들에게 원망을 들었던 사연에 대해 털어놔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오종혁은 한 주 앞서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클릭비 멤버 김상혁의 폭로에 반격한다. 앞서 김상혁은 “오종혁이 요즘은 군인 이미지인데 옛날에는 내가 엉덩이 많이 두들겨줬다"라고 폭로했던 터. 오종혁은 이에 해명하며 분노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유발한다.

‘인간 병기’ 오종혁이 들려주는 극한의 지옥주 훈련 과정은 오늘(21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예랑 텐아시아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