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주리, 성형외과 방문
가상 성형 결과 공개
김원희 변신에 감탄
김희철, 김원희 성형 뒤 달라진 모습에 깜짝 "내가 결제할게" ('국제부부')


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이하 ‘국제부부’) MC 김희철이 김원희의 가상 성형 결과에 감탄한다. 개그우먼 정주리가 외국인 아내들을 위해 ‘뷰티 마스터’로 변신하며 K성형의 모든 것을 공개한다.

21일 방송되는 ‘국제부부’ 8회에서는 터키 니다, 러시아 미호, 벨기에 엘랸이 정주리와 함께 뷰티 투어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K-뷰티의 모든 것을 소개해 주고 싶은 정주리가 외국인 아내들과 함께 ‘뷰티의 메카’ 강남에서 만난다. 정주리는 “K-뷰티의 세계로 따라와”라고 외치며 니다, 미호, 엘랸과 함께 성형외과를 방문한다고.

상담을 위해 기다리던 정주리와 외국인 아내들은 ‘성형’에 대한 각기 다른 반응을 보인다.

뿐만 아니라 외국인 아내들은 전, 후 모습 비교를 위해 얼굴 사진을 찍는다. 특히 정주리의 모습에 김정민은 “진짜 우리나라 계그계에 꼭 필요한 인물이세요”라며 극찬해 그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높인다.

또한 스튜디오에서 출연진들의 가상 성형 결과가 공개된다. 안방마님 김원희의 바뀐 얼굴이 화면에 나타나자 외국인 아내들은 감탄한다. 김희철은 “누나, 내가 결제해 줄게 지금 가자”라는 열띤 반응을 보여 스튜디오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해외에서 유행하는 충격적인 미용도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상상할 수 없는 성형에 모두가 놀라며 눈을 떼지 못했다고 해 본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한다.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는 지난주부터 요일을 변경해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