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스틸컷./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스틸컷./사진제공=MBC


박나래가 20년 지기 친구들의 모임인 ‘벅지 시스터즈’와 첫 캠핑을 즐긴다. 과거로 돌아간 박나래는 ‘벅지 시스터즈’의 20년 전 모습을 재현하기 위해 그녀의 주특기인 분장 실력을 발휘해 기대를 모은다.

오는 9일 방송되는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와 친구들, ‘벅지 시스터즈’가 캠핑으로 뭉친다.

박나래의 고등학교 친구들 모임인 이른바 ‘벅지 시스터즈’. 3년 전 박나래는 결혼을 앞둔 친구를 위해 친구들과 브라이덜 샤워를 함께 하며 ‘벅지 시스터즈’의 각별한 우정을 뽐낸 바 있다. 이에 올해로 20주년이 되었다는 ‘벅지 시스터즈’의 만남이 기대를 모은다.

캠핑 장소에 제일 먼저 도착한 박나래는 길리 슈트까지 장착하며 치밀하게 서프라이즈 환영 이벤트를 준비한다. 완벽한 위장술에 친구들이 전혀 눈치를 채지 못하자 박나래는 뜻밖의 납량 특집 분위기를 뿜어내며 등장해 친구들을 오싹하게 만들었다고 해 호기심을 유발한다.

해먹 의자에 가랜드로 캠핑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린 ‘벅지 시스터즈’는 “캠핑 클럽 안 부럽다”며 만족해하는가 하면 핑클의 ‘캠핑클럽’처럼 각양각색 개성을 가진 ‘벅지 클럽’을 결성해 웃음을 자아낸다.

오랜만에 만난 이들은 몰랐던 동창의 소식을 주고받으며 폭풍 수다를 펼친다. 박나래는 방송을 하면서 한 프로그램에서 만났던 연예인 동문 소식을 전하기도. 박나래는 ‘벅지 시스터즈’와도 각별한 의외의 인맥을 고백해 그 정체에 관심이 쏠린다.

‘벅지 시스터즈’는 20주년을 맞이해 기념사진 촬영에 나선다. 20년 전 놀이공원에서 함께 찍었던 단체 사진을 재현하기로 한 이들은 의상부터 포즈, 표정까지 ‘복붙’에 나선다.

하지만 어딘가 다른 느낌에 박나래는 “옛날 느낌 살려볼게”라며 주특기인 분장 실력을 발휘, 태초의 모습을 완벽 복원해 웃음을 유발한다.

박나래와 친구들, ‘벅지 시스터즈’의 20주년 우정 캠핑은 오는 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