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비인형→비비크림
"다른 말 떠올라 큰일"
한채영, 엉뚱 매력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지석진이 한채영에게 실수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27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한채영, 카라 출신 허영지가 출연했다.

게스트 한채영과 허영지가 등장, '런닝맨' 멤버들은 크게 놀라했다. 이어 유재석은 옆에 서있던 지석진의 말을 듣고 웃어 눈길을 끌었다.

유재석은 "인사 전에 나만 들은 것 같은데, 석진이 형이 '저 분이 인간 비비크림아니야?'라고 했다"라며 바비인형이 아닌 비비크림이라고 말실수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석진은 "그만큼 하얗단 이야기다. 요즘 다른말이 떠올라서 큰일이다"라고 난감한 모습을 보였다.

한채영은 "'런닝맨'에 처음 나왔다. 바캉스에 어울리는 사람이라서, 그래서 불렀나?"라고 엉뚱한 매력을 보였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