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일러 라이브 진행
"지금 나와, 라이브하자"
'안녕하모니카' 인사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김정민이 아내 루미코에게 애정 표현을 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는 MSG워너비의 '스포일러 라이브'가 그려졌다.

MSG워너비 멤버들은 한 자리에 모여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김정민은 "지금 나와, 라이브하자"라며 신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안녕하모니카'라는 반응들이 많다. 하모니카를 함께 불어보자"라며 신나게 인사를 했다. 멤버들은 하모니카를 부는 포즈를 하며 2만 여 명의 접속자들에게 팬서비스를 나눴다.

또, 김정민은 아내 루미코가 접속해 남편을 응원하자 "사랑해"라며 라이브 방송을 통해 하트를 보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원슈타인의 동생이 접속해 응원을 해 훈훈함을 더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