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앨범 '스니커즈' 소개
7곡 중 5곡이 자작곡
타이틀은 안 건드려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가수 하성운이 새 앨범을 소개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신봉선이 스페셜 DJ로 나선 가운데 하성운, 엔플라잉이 참석했다.

이날 하성운은 새 앨범 '스니커즈'를 소개했다. 그는 "스니커즈는 요즘 많이 갇혀 있는데 자유로움을 느낄수 있는 청량한 노래다"라며 "오래된 스니커즈를 발견하고, 신었더니 상상의 나라로 떠난다는 내용이다"라고 설명했다.

'스니커즈'에는 하성운의 자작곡도 수록됐다. 하성운은 "7곡 중 5곡이 자작곡이다. 타이틀 곡에는 해당되지 않는다. 타이틀은 제가 잘 안 건드린다. 제 감성이 댄스랑은 좀 멀다"며 "가장 애정가는 곡은 1번 트랙인 '온앤온'이다. 원치 않는 헤어짐에 관한 내용이다"라고 말했다.

하성운의 노래에 재현은 "노래를 잘 하는 건 이미 알았다. 굉장한 미성에 편안해지는 사운드다. 화려함 속에 편안함이 있다"고 극찬했고, 하성운은 "제 노래도 북좀 쳐주세요"라고 화답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