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선녀' 장사 도전
"동료와 결혼했다면?"
혜은이 "연상이 대세"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3' / 사진 = KBS 영상 캡처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3' / 사진 = KBS 영상 캡처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3' 김영란이 연하남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3'에는 '사선녀' 박원숙, 혜은이, 김영란, 김청이 만물트럭 장사를 위해 이동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영란은 "우리가 만약 동료와 결혼했다면? 작품 분석력이 뛰어난 남자 배우나 천재 감독과 결혼을 했다면?"이라며 가상의 질문을 했다.

박원숙은 "됐어, 영란아"라며 손을 내저었다. 김영란은 "지금은 너무 늙어서 결혼 못 하지"라고 말했다.

이에 혜은이는 "요즘은 연상이 대세야"라고 말했고, 김영란은 "연하 잘못 만나면 죽어"라고 말해 모두를 웃게 했다.

혜은이는 "아는 선배 언니는 듀엣하고 싶어서 가수와 결혼을 했어. 그런데 한 곡도 연습 못하고 결국 이혼했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