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현경-정소민-한지은-장성규
'간 떨어지는 동거' 특별출연 라인업
'간 떨어지는 동거' 스틸컷./사진제공=tvN
'간 떨어지는 동거' 스틸컷./사진제공=tvN


tvN 수목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이하 ‘간동거’)에 오현경, 정소민, 한지은, 장성규가 특별출연한다.

8일 ‘간동거’ 측이 8일 특별출연 라인업을 공개했다. 이들은 오는 9, 10일 등장할 예정이다. 특히 네 사람은 극중 999살 구미호 신우여(장기용 분)와 99년생 인간 이담(이혜리 분)의 쌍방 로맨스 본격화에 힘을 실어준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오현경은 극중 이담의 엄마로 분해 구미호에게도 밀리지 않는 카리스마를 선보인다. 정소민은 신우여와 얽힌 과거 여인으로 등장한다고 해 이들의 사연에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장성규는 이담의 소개팅남으로 유쾌한 존재감을 드러낼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지난 1회 신우여에게 폭풍 사심을 드러낸 출판사 팀장으로 신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해낸 한지은은 금주 방송에서 극의 긴장감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와 관련해 공개된 스틸 속 오현경은 패션잡지 편집장의 시크한 분위기로, 정소민은 단아한 한복 차림에 아련한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한지은, 장성규의 모습까지 극에 한층 더 다채로운 재미를 선사할 네 사람의 활약에 관심이 높아진다.

‘간동거’ 제작진 측은 “바쁘신 스케줄에서도 특별출연을 흔쾌히 결정해 주신 오현경, 정소민, 한지은, 장성규 씨에게 감사드린다”며 “적재적소에 포진해 극중 우여와 담이의 로맨스를 더욱 풍성하게 채워줬다. 네 배우의 신스틸러 활약이 이번 주 방송의 또 다른 시청 포인트가 될 것이다.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간 떨어지는 동거’는 999살 구미호 어르신 신우여와 쿨내나는 99년생 요즘 인간 이담이 구슬로 인해 얼떨결에 한집살이를 하며 펼치는 비인간적 로맨틱 코미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