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준, '최준' 빙의
"비염없어, 내 목소리"
신동엽에 "이목구비 귀여워"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김해준의 매력에 태연이 깜짝 놀랐다.

5일 오후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는 성시경, 김해준이 출연했다.

부캐 최준으로 활동하고 있는 김해준에게 "원래 비염이 있는 거냐"라고 묻자, 김해준은 "비염이 전혀 없다. 원래 내 목소리다. 오해하지 마라. 걱정하지 마라. 평상시 톤이니까"라고 말했다.

이어 김해준은 "태연 씨를 보니까, 그런 말이 있지 않냐. 너무 아름다운 사람을 보면 기억을 잃는다는 얘기가 있다"라고 말했고, 또 다시 말했던 내용을 반복하며 "미안해, 나 지금 기억 잃었죠?"라고 천연덕스럽게 연기했다.

이에 태연은 그의 말을 뒤늦게 이해하고 "대박이야!"라며 소리쳤다.

한편, 김해준은 신동엽에 대해 "너무 이목구비가 정말 귀엽고 만지고 싶은 느낌이다. 아, 웃는 거 봐. 해맑게"라고 매력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