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스틸컷./사진제공=KBS
'살림남2' 스틸컷./사진제공=KBS


양준혁이 다이어트에 돌입한다.

오는 5일 방송되는 KBS2 예능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고도비만 판정을 받은 양준혁의 긴급 다이어트 도전기가 담긴다.

야식과 폭식을 즐기는 남편 양준혁이 걱정된 박현선은 그의 체중과 허리둘레를 재어 보고 경악을 금치 못한다.

바로 BMI(체질량 지수)에 따르면 50대 남성중에서도 매우 심각한 고도비만에 속했던 것. 하지만 정작 양준혁은 이를 대수롭지 않게 여겼다고.

이후 박현선의 손에 이끌려 비만 전문 한의원을 찾은 양준혁은 한의사로부터 충격적인 말을 듣고 나서야 3개월 간 체중 10kg을 빼겠다고 결심한다. 이에 어떤 말에도 꿈쩍하지 않던 양준혁을 다이어트하게 만든 말이 무엇일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증폭된다.

긴급 다이어트에 돌입한 양준혁은 운동을 위해 비만 잡는 저승사자로 불리는 트레이너 숀리를 찾아간다. 양준혁은 트레이너 숀리로부터 먹는 즐거움을 포기하지 않고 살을 뺄 수 있다는 말에 솔깃했다가 제대로 곡소리 나는 지옥 훈련을 경험했다는 후문.

양준혁의 긴급 다이어트 도전기는 오는 5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되는 ’살림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