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의 날' 기념 선행
"아끼고 보호하는 마음"
얼굴도 마음도 '훈훈'
바다 / 사진 = 바다 인스타그램
바다 / 사진 = 바다 인스타그램


바다 / 사진 = 바다 인스타그램
바다 / 사진 = 바다 인스타그램
S.E.S. 바다가 '바다의 날'을 맞이해 바다의 쓰레기 줍기에 나섰다.

31일 바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5월 31일 '바다의 날'을 맞아 가까운 대부도에 다녀왔어요. 멀리 보이는 예쁜 바다의 모습과는 다르게 줍깅을 시작하자마자 너무 많은 쓰레기들로 마음이 숙연해지고 쓰레기 줍깅 내내 많은 생각들이 들었네요"라고 전했다.

이어 "특히나 저는 어릴적부터 바닷가 근처에 살면서 바다를 좋아하며 자랐는데요 지구의 심장과도 같은 바다를 지금부터라도 아주 소소하게라도 우리 모두가 아끼고 보호하는 마음을 행동으로 옮겨보면 어떨까요 #줍깅 #플로깅 #trashtagchallenge #대부도 #방아머리해수욕장 #쓰레기커커커커몬 #노동후물한잔jmt"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바다를 배경으로, 해수욕장에서 바다가 수많은 쓰레기를 들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바다는 MBN '보이스킹'에 심사위원으로 출연 중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