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3인방 게스트 출연
입담+화려한 무대로 접수
김수찬, 발언에 깜짝
'전국방방쿡쿡' 7회 예고/ 사진=MBN 제공
'전국방방쿡쿡' 7회 예고/ 사진=MBN 제공


트로트 가수 진성, 나태주, 김수찬이 MBN 예능 프로그램 ‘전국방방쿡쿡’을 통해 넘치는 끼와 재치 있는 입담, 화려한 무대를 선보인다.

22일 방송되는 ‘전국방방쿡쿡’(이하 ‘방방쿡’) 일곱 번째 영업 스페셜 게스트로 진성, 나태주, 김수찬이 출연한다.

‘전국방방쿡쿡’은 연예계 절친 손님들에게 의뢰를 받은 낭만 식객들이 맞춤형 한 끼를 대접하기 위해 전국 방방곡곡 특산물을 찾아 야외에서 요리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방방쿡’의 배우 팀 차태현, 장혁, 이상엽과 스포츠 선수 팀 현주엽, 안정환, 김태균은 ‘청풍명월’의 도시 충청북도 제천을 배경으로 특산물 오미자, 황기, 당귀, 사과, 고추 등을 가지고 ‘봄 향기 가득한 집밥’을 세 사람에게 대접할 계획이다.

최근 녹화에서 흥 가득했던 등장부터 화려한 무대로 ‘방방쿡’ 멤버들을 사로잡은 진성, 나태주, 김수찬은 거침없는 실명 토크와 폭로전을 예고하는 등 재치 있는 입담을 선보여 본방사수 욕구를 최고조로 끌어올리고 있다.

김수찬은 “진성 선배님은 내가 키웠다”고 주장하는 등 마치 오늘이 마지막 방송인 것처럼 거침없는 발언을 쏟아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 속에 어떤 비하인드 스토리가 담겨 있을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또한 진성은 가수 김성환에게 히트곡을 도둑맞은 사연을, 나태주는 다른 프로그램을 통해 제주도에서 함께 촬영했던 김태균의 미담을 풀어내는 등 스페셜 게스트들의 재치 만점 입담이 이어진다고 해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방방쿡’ 7회는 22일(오늘) 저녁 5시 50분에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