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뮤직뱅크', 생방송 취소
"감염 예방에 선제적 대응"
/사진=KBS 2TV '뮤직뱅크' 홈페이지
/사진=KBS 2TV '뮤직뱅크' 홈페이지


KBS 2TV '뮤직뱅크'가 21일 결방한다.

'뮤직뱅크' 측은 지난 20일 공식 입장을 통해 "'뮤직뱅크' 제작진 중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감염 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한편, 아티스트 및 스태프 보호 차원에서 21일 생방송 예정이었던 '뮤직뱅크'는 결방하기로 했다. 시청자 여러분의 양해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로 인해 '뮤직뱅크'는 결방되고 대체 편성이 이뤄질 예정이다. 다음은 KBS 2TV '뮤직뱅크' 측 공식 입장이다.내일(5/21, 금) 생방송 예정이었던 <뮤직뱅크> 관련하여 공지드립니다.

<뮤직뱅크> 제작진 1인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에 따라,

감염 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한편 아티스트 및 스태프 등의 보호차원에서

내일(5/21) 생방송(KBS2) 예정이었던 <뮤직뱅크>는 결방을 결정하였습니다.

시청자 여러분의 양해를 바랍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