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웅시대' 팬 인증
"때묻지 않은 순수함"
디너쇼 티켓맨 출동
'뽕숭아학당'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뽕숭아학당'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뽕숭아학당' 임영웅이 팬들의 사랑을 몸소 느꼈다.

19일 밤 방송된 TV조선 '뽕숭아학당'에는 제1회 도란도란 디너쇼가 그려졌다.

붐은 팬들을 직접 만날 수 있는 깜짝 디너쇼를 설명하며 티켓 전달 팀과 무대 세팅 팀을 나눴다. 모두가 전달 팀을 하고 싶어한 가운데, 붐은 뽑기를 시작했다.

티켓 배송 팀은 영탁, 이찬원, 임영웅이었다. 영탁은 자신의 팬이 보낸 사연에 흐뭇해하며 티켓 배송에 나섰다. 팬 가족들은 '영탁'이라고 써진 티셔츠를 맞춰 입은 사진을 보냈다.

또 다른 티켓맨으로 나선 임영웅은 자신의 팬 신청서를 읽었다. 팬은 임영웅을 좋아하는 이유에 "때묻지 않은 순수함"이라고 전했다.

임영웅은 팬의 다양한 임영웅 굿즈 인증 사진을 보며 "사랑이 느껴진다. 차까지 사셨구나"라고 놀라워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