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맨, 생애 첫 팬 초대 테라스 디너쇼
티켓 배달맨 & 5성급 식사 & 고퀄리티 노래
"한 땀 한 땀 직접 준비 완료!"
'뽕숭아학당'./ 사진제공=TV조선
'뽕숭아학당'./ 사진제공=TV조선


"지금까지 알던 디너쇼는 잊어라"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생애 첫 테라스 디너쇼를 펼친다.

19일 방송되는 TV조선 '뽕숭아학당: 인생학교' 51회에서는 '뽕숭아학당' 개교 1주년을 기념해 멤버 한 명당 한 팀의 팬들을 초대해 펼치는 특별 디너쇼 'TOP6 도란도란 디너쇼'를 개최, 어디서도 본 적 없는 초특급 고퀄리티 무대를 펼친다. 특히 TOP6가 트롯맨 생애 첫 디너쇼를 위해 하나부터 열까지 모든 제작 과정에 참여, 팬들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준비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와 관련 TOP6는 '테라스 디너쇼' 초청 티켓을 들고 팬들의 일터부터 집까지 직접 찾아가, 깜짝 카메라를 시도했다. 심장이 쫄깃한 긴장감 속에 각양각색으로 완벽하게 무장한 TOP6는 일촉즉발 위기 속에 깜짝 카메라 성공을 위해 분투를 벌였고, TOP6의 실물을 처음으로 마주한 팬들은 화들짝 놀라 입을 틀어막기도 하고, 눈물을 훔치기도 하는 등 역대급 리얼 리액션으로 현장을 들썩였다.

무엇보다 임영웅은 '진(眞)의 면모'가 빛나는 특급 팬 서비스를 실시, 시선을 집중시켰다. 임영웅은 직접 티켓을 전달하기 위해 찾아간 팬 앞에서 시종일관 꿀 떨어지는 눈빛을 장착한 채, 즉석에서 노래 한 소절을 불러주며 감격의 순간을 만든 것. TOP6와 팬들의 감동 가득, 벅차오르는 첫 만남이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후 본격적인 '테라스 디너쇼'에 나선 TOP6는 '미스터트롯' 콘서트 연기로 TOP6를 오매불망 기다려온 팬들을 위한 특급 무대를 선보였다. 환상적인 뷰 속에서 팬들의 폭발적인 환호와 뜨거운 열기를 접한 TOP6는 입을 모아 "이제야 실감이 나", "살아있는 기분이야"를 외치며 그동안 응축됐던 흥을 폭발시키는 레전드 무대를 완성했다.

팬들과 호흡을 맞춘 감동의 무대에 임영웅은 "정체성을 찾은 시간"이라고 고백하며, 뽕 넘치는 국보급 목소리로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를 열창, 현장의 모든 이들을 빠져들게 만들었다. 더불어 영탁이 디너쇼 중 "나 눈물 날 뻔했어"라고 울컥한 끝에 급기야 팬들마저 눈물짓게 만들면서, 과연 무대 위에서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일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뿐만아니라 이날 디너쇼 현장에는 '레전드 중식 대가' 이연복 셰프와 TOP6가 함께 만드는, 전복 냉채부터 타이거 칠리 새우까지 '비주얼 끝판왕' 요리들이 디너쇼를 장식, 풍성한 입호강을 선사했다. 티켓 전달부터 특급 요리, 따뜻함이 넘치는 무대와 이야기들로 가득한, 오직 TOP6만의 환상적인 디너쇼 현장이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제작진은 "TOP6를 향한 전 국민적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특별 팬 사랑 보답 프로젝트를 준비했다"라며 "감동과 즐거움, 흥이 가득한 역대급 무대들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뽕숭아학당: 인생학교'는 매주 수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