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백상예술대상' 시상자로 참석
신동엽, 박나래에 "맘고생 다이어트 했냐"
사진='백상예술대상' 방송 화면.
사진='백상예술대상' 방송 화면.


신동엽이 박나래의 '성희롱 논란'을 언급했다.

13일 오후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21년 제57회 백상에술대상에는 방송인 신동엽과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진행을 맡았으며, JTBC·JTBC2·JTBC4·틱톡에서 생중계됐다.

이날 TV부문 예능상 시상에는 유재석, 박나래가 시상자로 나섰다. 신동엽은 박나래에게 "살이 많이 빠졌다. 맘고생 다이어트 했나. 고생이 많았다"며 '성희롱 논란'을 언급했다. 이에 박나래는 "진땀난다"고 답했다.

박나래는 앞서 한 웹예능에서 속옷만 입은 남자 인형을 보며 남성의 신체 묘사하고 주요 부위를 부각해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쏟아지는 비판에 해당 콘텐츠는 폐지되고 박나래가 자필 사과문을 올렸지만 대중의 분노는 사그라들지 않았다.
사진='백상예술대상' 방송 화면.
사진='백상예술대상' 방송 화면.
TV부문 남자 예능상에는 이승기가, 여자 예능상에는 장도연이 수상을 거머쥐었다.

장도연은 "같이 후보에 오른 선배님, 후배님 모두 존경한다. 같이 상을 타니 죄송스럽기도 하고 제 상이 아닌 것 같기도 하다. 윤여정 선배님께서 오스카 소감을 빌러 말하자면 제가 조금 더 운이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