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수업' 박주현, 여자 신인 연기상 수상
배우 박주현./사진제공=백상예술대상사무국
배우 박주현./사진제공=백상예술대상사무국


배우 박주현이 여자 신인상을 수상했다.

13일 오후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21년 제57회 백상에술대상에는 방송인 신동엽과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진행을 맡았으며, JTBC·JTBC2·JTBC4·틱톡에서 생중계됐다.

이날 TV부문 여자 신인 연기상에는 '펜트하우스'김현수, '스위트홈' 박규영, '인간수업' 박주현, '타임즈' 이주영, '괴물' 최성은이 후보로 오른 가운데, 박주현이 신인상을 거머쥐었다.

박주현은 "1년 전만 해도 꿈만 꿀 수 있던 상이었는데 손에 쥐게 해준 '인간수업'에 너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김동휘, 남윤수 씨가 아니었으면 이 자리에 있을 수 없었다. 지금의 영광을 같이 나누면 좋았을 텐데 그러지 못한 우리 가족들, 조금 멀리 있지만 너무 사랑하고 가족들이 나의 원동력이다"라며 눈물을 흘렸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