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가방과 물아일체
예능 적성 발견
뜻밖의 에이스는?
'1박2일' / 사진 = KBS 제공
'1박2일' / 사진 = KBS 제공


'1박2일' 김종민이 예능 고인물의 저력을 발휘한다.

9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지금 이 순간 특집 세 번째 이야기에서 김종민은 모두의 예상을 뛰어넘는 '예능 14학년'의 화려한 철가방 스킬을 선보인다.

이번 주 방송에서는 야외취침을 건 여섯 남자의 불꽃 튀는 철가방 대전이 펼쳐진다. 멤버들은 시각과 후각을 총동원하는 것은 물론, 온갖 반칙까지 저지르며 승부욕을 발동시킨다고.

치열한 대결이 이어지는 도중, 출제자로 나타난 김종민은 가방과 물아일체 된 듯한 현란한 손놀림으로 멤버들의 혼을 쏙 빼놓는다. 정신없는 뜀박질은 물론, 모두의 예상을 빗겨 나가는 신박한 기술까지 선보인다고. 이에 멤버들은 "김종민 인생에서 제일 잘하는 거 찾았다"라며 감격했다고 해, 14년 차 예능 고인물의 저력에 기대가 모아진다.

그런가 하면 기상천외한 철가방템의 등장에 딘딘은 "제정신이면 못 맞혀!"라고 털어놓는다. 그러나 2연속 정답에 성공하는 ‘뜻밖의 에이스’가 출몰하는가 하면, 예상치 못한 물건의 등장에 찝찝함(?)을 토로하는 멤버가 나타났다고 해 궁금증이 더해진다.

전북 부안군에서 제철 음식과 아름다운 풍경을 제대로 만끽하는 여섯 남자의 여행기로 봄기운 가득한 웃음을 선사할 '1박 2일 시즌4'는 9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