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야호가 준비한 특급 보양식 삼계탕
멤버들 인기 전복 투표 진행
0전복의 주인공은?
'놀면 뭐하니' 스틸컷./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 스틸컷./사진제공=MBC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에서 유야호가 ‘MSG워너비’ TOP8 멤버들을 위해 특급 보양식으로 전통‘삼계탕’을 준비한다. 멤버들 앞에 놓인 삼계탕 속에는 멤버들의 마음을 알 수 있는 ‘전복’이 숨어 있다고 해 관심을 모은다.

오는 8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에서는 팀 미션을 앞둔 ‘MSG워너비’ TOP8의 모습이 공개된다.

지석진, 김정민, KCM, 쌈디, 이동휘, 이상이, 원슈타인, 박재정이 ‘MSG워너비’의 개인 블라인드 오디션을 시작으로 그룹 미션까지 합격의 ‘유야호~’를 받고 TOP8으로 확정됐다. 블라인드 오디션이라는 방식 때문에 서로 소통한 적이 없는 이들이 드디어 한자리에 앉아 서로에 대해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다.

‘MSG워너비’ 멤버 구성을 위해 유야호는 이미 목소리로 ‘톱텐귀’를 사로잡고 시청자들에게 인정받은 TOP8의 특성을 파악하고 호흡과 팀워크를 꼼꼼히 체크할 예정이다.

먼저 유야호는 “큰일을 앞두고 몸보신을 하자는 의미”라며 TOP8을 위한 삼계탕을 준비하는데, 뒤죽박죽으로 차려지는 삼계탕에 멤버들은 어리둥절한 모습을 보인다.

유야호가 준비한 삼계탕에는 비밀이 숨겨져 있었다. TOP8 멤버들이 한자리에 모이기에 앞서 같은 팀을 하고 싶은 멤버가 누구인지에 대한 인터뷰를 진행한 것. 그리고 그 결과가 바로 유야호가 준비한 ‘삼계탕’ 속 전복의 개수를 통해 공개된다.

유야호의 설명이 끝나기 무섭게 ‘삼계탕’ 속 전복 찾기에 열중한 TOP8의 모습이 눈길을 모은다. 유야호는 “이건 여러분들의 생각일 뿐이고, 제작은 제가 해요”라며 다시 한 번 제작자로서 입장을 밝혔다고.

블라인드 오디션을 함께 본 멤버들의 마음이 궁금해지는 가운데 가장 푸짐한 ‘전복 삼계탕’을 받은 사람은 누구일지, 60년대 생 지석진과 김정민은 몇 개의 전복을 찾을 수 있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TOP8의 최고 인기 멤버는 오는 8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