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30주년 축하
조남지대 축하 무대
'유퀴즈' 대형 꽃다발
'유 퀴즈 온 더 블럭'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이 데뷔 30주년을 맞이했다.

5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105회 '말하는 대로' 특집에는 1991년 5월 5일 대학 개그제로 데뷔한 유재석의 데뷔 30주년 기념 모습이 그려졌다.

조세호는 "재석이 형이 5월 5일이 정확히, 데뷔 30주년이 되는 날이다"라고 말했고, 제작진은 그에게 대형 꽃다발 선물을 줬다. 유재석은 "감사하다"라며 "그대로 가져가라. 이런 거 딱 싫어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의 앞에는 '유퀴즈'에 출연했던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가 그려준 그림, '무한도전' 형광팬 특집 메찾사 1기 회원이 보내준 선물 등이 있었다. 유재석은 "진심으로 감사하다. 열심히 내 앞에 놓인 일들을 열심히 하면서 살아가겠다"라고 말했다.

조세호는 "축가가 준비돼 있다"라고 말했고, 유재석은 곧바로 "남창희 아니냐"라고 추측했다. 남창희와 조세호의 '조남지대'는 유재석을 위한 노래를 불렀고, 유재석은 "요만큼도 기쁘지가 않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