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주 연속 최고 화제성
도봉산·아차산조 오디션
메인 보컬 강력 후보 총출동
'놀면 뭐하니' 예고/ 사진=MBC 제공
'놀면 뭐하니' 예고/ 사진=MBC 제공


MBC ‘놀면 뭐하니?’ 유야호의 ‘MSG워너비’ 프로젝트가 2주 연속 최고 화제성을 기록한 가운데, 지원자들의 얼굴 공개를 앞두고 있다.

현재까지 우장산 조 김남길, 류준열, 수락산 조 박해일, 송중기가 그룹 미션에서 합격했고, 아직 도봉산 조와 아차산 조의 심사가 남은 상황. 이들의 정체에 대한 다양한 추측들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그룹 미션의 합격자는 누가될지, 또 정체는 누구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에서는 ‘MSG워너비’ 그룹 미션 도봉산 조와 아차산 조의 오디션 펼쳐진다.

이번 그룹 미션의 합격자 수가 정해지지 않는 상황에서 지난주 진행된 그룹 미션에서 총 4명이 합격의 주인공이 됐다.

이번 주에는 유야호와 SG워너비도 인정한 메인 보컬 후보들이 배치된 도봉산 조와 아차산 조가 출격할 예정이다. 도봉산 조의 이제훈, 이정재(도경완), 하정우, 아차산 조의 이시언, 짐캐리, 이승기가 과연 어떤 노래로, 어떤 어울림을 보여줄지 관심을 모은다.

특히 도봉산 조 이제훈과 하정우, 아차산 조 이시언과 짐캐리는 각자의 개성과 매력이 돋보이는 목소리임에도 불구하고 기적의 앙상블로 감탄을 자아낼 예정이다.

‘MSG워너비’ 프로젝트는 실력을 인정받은 보컬리스트 지원자들이 소환한 발라드 명곡과 함께 전통을 사랑하는 유야호가 보여주는 전통 문화의 아름다움이 더해져 색다른 재미와 볼거리를 선사하고 있다.

그룹 미션이 치러지는 한옥 세트, 한복을 차려 입은 유야호와 지원자들의 모습은 물론 적재적소 울려 퍼지는 국악 버전의 가요와 팝송은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제대로 사로잡고 있다. 시청자들은 이번 주에는 또 어떤 색다른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보이고 있다.

그런가 하면 유야호로 분한 MC 유재석은 최근 제 33회 한국 PD 대상 TV진행자 상을 수상하며 또 한번 변신에 성공했다. 아직 첫 걸음도 채 딛기 전인 ‘MSG워너비’ 프로젝트가 앞으로 어떤 모습으로 놀라운 성장을 보여줄지 이목을 집중시킨다.

‘놀면 뭐하니?는 오는 30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