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차은우 / 사진제공=JTBC
'아는 형님' 차은우 / 사진제공=JTBC


아스트로의 차은우가 본인의 이름을 딴 신조어 '최최차차'에 대한 솔직한 속마음을 밝혔다.

17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최근 프리랜서를 선언한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장예원, 이혜성과 신곡 'ONE'으로 돌아온 그룹 아스트로의 차은우, 문빈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네 사람은 봄바람과 꽃내음을 불러일으킬 것 같은 비주얼을 뽐내며 등장했다.

차은우는 본인의 이름이 들어간 신조어 '최최차차'(최애는 최애고, 차은우는 차은우다)에 대해 "너무 감사하지만 아쉬운 점이 있는 신조어"라고 밝혀 궁금증을 안겼다. 이어 "다들 '최애'가 따로 있는 것 아니냐. '최애'가 내가 아닌 점이 조금 아쉽다"며 귀여운 속마음을 전했다. 이를 듣던 김희철은 "차은우는 자기 자신에게 반한 적 없냐. 내가 머리를 길렀던 이유는 내가 너무 예뻐서"라고 자기애 가득하지만 반박할 수 없는 발언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끼와 비주얼을 두루 갖춘 4인4색 전학생들의 활약상은 17일 밤 9시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