횟집 조리사 출신 김민석의 참돔 해체쇼
군대 생활관 동기 4인방 '찐친 케미' 폭발
'독립만세' 김민석 집들이 /사진=JTBC 제공
'독립만세' 김민석 집들이 /사진=JTBC 제공


‘독립만세’ 김민석의 전우애 넘치는 집들이 현장이 공개된다.

12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독립만세’에서는 독립하우스에 처음으로 손님들을 초대한 김민석의 역대급 집들이가 펼쳐진다. 특히 군복무 시절 그와 같은 생활관에서 지내며 하나부터 열까지 함께 했던 시우민, 조권, 고은성이 출격한다고 해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횟집 조리사 출신 김민석의 남다른 전문가 포스도 확인할 수 있다. 친구들을 위해 특별히 10년 만에 칼을 잡은 그가 직접 제철 생선인 참돔 회를 떠서 대접하기 때문. 회 뜨는 건 일도 아니었던 활어 회 장인 김민석의 귀여운 허세와 거침없는 칼 솜씨가 시선을 모을 예정이다.

반면, 시우민, 조권, 고은성은 살아있는 참돔의 펄떡거림에 놀라 줄행랑을 치는 등 쫄보(?)들의 격한 호들갑으로 폭소를 자아낸다. 이어 세 사람은 김민석이 집에서 참돔을 손질하는 모습을 직관, 진귀한 광경에 눈을 떼지 못한다고.

또한 설거지 내기를 건 두 김민석의 긴장감 넘치는 사격 대결이 재미를 더한다. 자타공인 총잡이 김민석과 자칭 특등 사수 시우민(본명 김민석)은 장난감 총으로 종이컵과 병뚜껑을 맞히는 게임에 돌입해 예측할 수 없는 승부를 펼친다. 사격에 자신감을 보이는 두 김민석 중 과연 누가 승자의 기쁨을 만끽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찐친들의 솔직 발랄한 토크와 케미로 즐거움을 선사할 김민석의 집들이는 오늘(12일) 밤 9시 JTBC 예능프로그램 ‘독립만세’에서 만날 수 있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