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인' 비주얼
예능 40년 내공
"빠져나갈 구멍만들어"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제공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제공


4일 오후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대한민국 예능계를 쥐락펴락하는 예능의 신 이경규가 사부로 출연한다.

지난 방송에서 이경규는 세상이 본인을 버리기 전에 먼저 세상을 버리고 대자연의 품으로 돌아간 자연인으로 깜짝 등장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길게 늘어뜨린 머리에 개량한복 차림으로 범상치 않은 리얼 자연인 비주얼을 선보인 이경규 사부. 그는 "멤버들의 예능 생활 10년을 책임지겠다"며 그동안 갈고닦은 예능 노하우를 전수할 것을 예고해 기대를 모았다.

이경규는 40년 내공과 연륜이 녹아있는 순도 100% 예능 액기스만을 전수하며 예능 거장의 면모를 뽐냈다고 전해진다. 이에 멤버들은 이경규를 잇는 차세대 예능 거장을 꿈꾸며 학구열을 불태웠다고. 또한 이경규는 "내가 빠져나갈 구멍을 만들어라", "예능은 기브 앤 테이크다", "방송 분량을 걱정하지 마라" 등의 전례 없는 예능 어록을 남기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대한민국 예능의 산 역사이자 예능계의 대부 이경규 사부의 예능 노하우는 4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되는 '집사부일체'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