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 '잡동산'·신동엽 '신과함께'
SM C&C "신X강, 기획부터 참여"
오는 4월 첫 방송 예정
방송인 강호동(왼쪽), 신동엽/ 사진=SM C&C 제공
방송인 강호동(왼쪽), 신동엽/ 사진=SM C&C 제공


방송인 강호동과 신동엽이 SM C&C 스튜디오와 함께 새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SM C&C 스튜디오 측은 30일 “최고의 MC 강호동, 신동엽이 기획부터 참여한 프로그램을 제작 중이다. 강호동은 어린이와 함께하는 ‘잡동산’, 신동엽은 술과 함께하는 ‘신과 함께’로, 전혀 다른 콘셉트의 두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SK브로드밴드의 자회사 미디어에스㈜가 론칭하는 버라이어티 전문 채널 ‘채널S’를 통해 오는 4월 방송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SM C&C는 강호동, 신동엽, 이수근, 전현무 등 국내 최고 MC들이 소속된 매니지먼트 분야부터 국내 TV프로그램 제작 분야, 광고까지 포함된 종합 기업이다. 최근에는 국내 최다 OTT 콘텐츠 제작 경험을 가지고 글로벌 틴즈(십 대+Z세대 합성어)를 사로잡는 등 활약이 두드러지고 있다.

SM C&C 스튜디오는 소속 아티스트와 결합한 양질의 오리지널IP 확보를 통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을 예고했다. 이 가운데 MC계 양대 산맥인 강호동, 신동엽을 앞세워 ‘채널S’라는 새로운 플랫폼의 탄생을 알린다.

먼저 강호동은 어린이와 함께하는 프로그램 ‘잡동산’의 메인 MC로 활약한다. ‘잡동산’은 ‘어린이 손님’에게 잡(JOB, 직업)을 중개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강호동이 어린이들과 함께 생활 속에 스며 있는 직업에 대해 알아보고, 다양한 직군의 직업인들이 출연해 그들의 이야기를 듣고, 어린이들의 궁금증을 풀어준다.

강호동이 ‘잡동산’의 사장으로, 슈퍼주니어의 은혁과 세븐틴의 부승관이 잡동산 직원으로 함께 한다. 다채로운 직업 탐색 과정을 통해 흥미로운 정보를 전하고 ‘잡동산’ 직원들과 어린이들의 예측불가 케미로 시청자에게 큰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신동엽은 ‘토크의 신’, ‘연예계 주당’의 수식어에 딱 맞는 술과 이야기가 함께 하는 ‘신과 함께’를 이끈다. 그는 ‘신과 함께’의 마스터로 시청자들의 다양한 사연에 맞는 술과 음식을 추천해주고, 경험이 담긴 솔직 담백한 인생 이야기를 나눈다.

신동엽의 순발력과 재치 넘치는 입담, 시청자의 공감과 웃음을 동시에 잡으며 모두를 무장해제시키는 토크가 술이라는 매개체를 만나 폭발적인 시너지를 낼 것을 예상케 한다. 특히 첫 회엔 개그맨 이용진, 아나운서 박선영, 비투비 이창섭, 유튜버 슈카가 함께 하고, 술과 어울리는 다양한 패널들이 매회 나올 예정이다.

SM C&C 김동준 대표는 “콘텐츠, 플랫폼의 경쟁 시대에 SM C&C 스튜디오의 오리지널 콘텐츠를 통해 최고의 MC 강호동 씨, 신동엽 씨와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면서 “특히 ‘잡동산’, ‘신과 함께’가 ‘채널S’의 대표 프로그램으로 시너지를 발휘해 콘텐츠와 채널 경쟁력을 끌어올리는 시작점이 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