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승환, 일일 알바생
"아, 정말 요란해"
오자마자 일 투입
'어쩌다 사장' / 사진 = tvN 영상 캡처
'어쩌다 사장' / 사진 = tvN 영상 캡처


'어쩌다 사장' 신승환이 새로운 알바생으로 투입됐다.

25일 오후 방송된 tvN '어쩌다 사장'에는 영업 4일차 모습이 그려졌다.

저녁 장사를 하던 중, 배우 신승환이 슈퍼 밖에서 화려한 모습을 하고 조인성과 차태현을 바라봤다.

조인성은 "아, 정말 요란하다"라며 신승환의 화려한 등장에 자신만의 인사를 건넸다. 조인성은 "멸치 내장 따야한다"라며 곧바로 일을 시켰고 신승환은 곧바로 일에 투입됐다.

신승환은 조인성에게 "밖에서 보는데 어색하지가 않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