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클럽 '아미' 사랑
"성장하게 해준 사람들"
미국 라디오도 뚫어
'유 퀴즈 온 더 블럭'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탄소년단이 팬클럽 '아미'에 대한 각별한 사랑을 전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이 출연했다.

유재석은 "팬클럽 '아미'는 방탄소년단에게 어떤 의미냐"라고 물었다.

지민은 "사랑하는 사람들"이라며 "뭔가 다른 말이 안 떠오른다. 여러 가지의 감정을 느끼게 해주셨던 분들이다. 아직 우리가 어린데도 성장하게 해주셨다. 왜 사랑한다는 말을 하는지 알 수 있게 해주는 분들이다"라고 진심을 담아 말했다.

슈가는 "미국에 처음 들어가게 된 계기도, 미국 시장은 라디오가 중요한데 라디오를 뚫어주셨다"라고 전했다. 정국은 "'유퀴즈' 나온 것도 아미 여러분들 덕분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유재석은 "아미들이 중간 광고를 샀다고? 정말 고맙다"라며 인사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