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울보 등장?
"단독 토크쇼 처음"
'강한 모습' 각오
'강호동의 밥심' / 사진 = SBS플러스 영상 캡처
'강호동의 밥심' / 사진 = SBS플러스 영상 캡처


'강호동의 밥심' 강호동이 인교진을 반갑게 맞이했다.

22일 밤 방송된 SBS플러스 '강호동의 밥심'에는 배우 인교진이 출연했다.

강호동은 인교진이 등장하자 우는 척 연기를 하며 "국민울보, 국민사랑꾼 아니냐"라며 반가워했다.

인교진은 "혼자 단독으로 예능 토크쇼에 처음으로 나오게 됐다. 떨리기도 하고 설렌다"라고 출연 심경을 전했다.

강호동은 "최근에 많이 강해졌다고?"라고 물었고, 인교진은 "주변 사람들이 '왜 방송 나가서 우냐'라고 해서 이제는 강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하지만 강호동은 "사람 쉽게 안 변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