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 '나대자' 굿즈
하준수가 그린 그림
"기부 동참, 감사"
제이쓴 홍현희 / 사진 = 제이쓴 인스타그램
제이쓴 홍현희 / 사진 = 제이쓴 인스타그램


인테리어 디자이너 겸 방송인 제이쓴이 기부증서를 공개했다.

18일 제이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대자 여사의 풍채를 개그맨 하준수님이 초상화로 그려 많은 웃음을 주고 원래 개인소장하려던 그립톡을 업자와 대자라는 또다른 초상화 탄생"이라고 말했다.

이어 제이쓴은 "SNS에 올렸다가 팔아달라는 많은 분들의 요청에 이걸 도대체 왜 사시는지 끝까지 말려보려했으나 아무리 생각해봐도 도저히 혼자 감당할수가 없어 제작과 유통을 해주신 업체 그립톡과 함께하여 2,660명의 총 3,400만원이라는 엄청난 사랑이 모였습니다. 약속한대로 수익금 전체 기부였지만, 그립톡 회사에서 좋은 일에 동참하고 싶다며 원가 모두 기부해주시기로 했습니다. 본 기부는 절대 저 혼자 이룰 수 없었습니다. 기부에 동참해주신, 많은 응원해주신 분들 정말 너무너무 감사합니다"라고 기부 소감을 전했다.

또 기부처에 대해 "기부금은 구체적으로, 취약계층 저소득층 중 고독사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 어르신을 지원 예정"이라며 "사업내용은 고립가구를 발굴해서 지원하고, 고립가구가 없도록 주민들을 활용해 대응체계를 만드는 게 주 목적"이라고 밝혔다.

한편, 홍현희는 '나대자' 부캐릭터로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해 활약했다. 개그맨 하준수가 홍현희의 얼굴을 그림으로 그렸고, 장난스럽게 시작한 그립톡이 공동구매에서 기부까지 이어지며 연예계의 훈훈한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