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모에만 집착하는 친구"
의뢰인 "내일도 성형 예약"
서장훈 "난 죽으란 소리?"
'물어보살' 104회/ 사진=KBS Joy 제공
'물어보살' 104회/ 사진=KBS Joy 제공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이 외모에 지나치게 집착하는 그루밍남을 위한 조언을 건넨다.

오늘(15일) 방송되는 '무엇이든 물어보살' 104회에는 훈훈한 외모를 자랑하는 의뢰인이 등장한다.

이날 의뢰인의 친구는 의뢰인이 365일 외모에만 집착한다고 폭로한다. 그는 온통 피부, 성형 등 본인의 외모에만 관심이 쏠려있고 연애는 관심이 없다고 한다.

의뢰인은 "내가 좋아하는 연예인이 서강준이다. 주목받는 배우들이 나올 때마다 맞춰서 성형한다. 내일도 수술이 잡혀 있다"고 밝혀 보살들을 깜짝 놀라게 만든다.

이에 서장훈은 "네 기준이라면 난 죽어야 되냐"라며 "내가 오늘 강하게 한 마디 하겠다"고 촌철살인 조언을 전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의뢰인만 몰랐었던 본인의 장점을 일깨워 줬다고 한다.

다만 의뢰인은 자신이 외모에 집착하는 남다른 이유가 있는데다가 이로 인해 안 좋은 습관을 갖게 됐다고 밝혀 안타까움을 부른다.

'무엇이든 물어보살' 104회는 오늘(15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