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섭외 시도
비 vs 이승기, 푸시업
집 분위기에 '부러움'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제공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제공


가수 비가 '집사부일체'에 전격 출연한다.

14일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는 '실패스티벌' 초대가수 후보에 오른 비가 출연한다.

'집사부일체' 사상 초유의 대형 프로젝트 '실패스티벌'을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사부 탁재훈, 이상민과 멤버들은 직접 뛰어다니기 시작했다. 이들은 초대가수 비를 섭외하기 위해 집을 직접 방문하는 열의를 보였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하지만 비의 집에 도착한 사부들과 멤버들은 '실패'와는 정반대인 성공의 기운이 느껴지는 집 분위기에 부러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한다.

한편, 이날 이승기와 비는 초대가수 섭외권을 건 푸시업 대결에 나섰다. 운동으로는 질 수 없는 특전사 출신 이승기와 원조 운동돌 비는 팽팽한 신경전을 펼져 현장에 있던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는 후문이다. 과연 긴장감 넘치는 대결 끝에 '집사부일체' 멤버들은 비를 '실패스티벌' 초대가수로 섭외하는 것에 성공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실패스티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탁재훈, 이상민 사부와 멤버들의 초대가수 비 섭외 대작전은 14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