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김태희와 첫 만남 회상
"마음씨 예뻤다"
'수미산장' ./사진제공=SKY
'수미산장' ./사진제공=SKY


SKY, KBS 예능 ‘수미산장’에서 가수 비가 아내인 배우 김태희와의 첫 만남을 돌아본다.

11일 방송되는 ‘수미산장’에서는 비와 김수미가 함께 생선을 구우며 소탈한 대화의 자리를 갖는다. 김수미는 “김태희 씨하고 어디서 처음 봤어?”라고 비에게 묻고, 비는 “둘이 같이 광고를 찍었는데 예뻤죠”라고 솔직히 답한다.

그러나 김태희의 매력은 단순히 예쁜 것만이 아니었다고. 비는 “태도부터가 스태프를 너무나 배려하고 있었다. 도시락도 먼저 갖다 주고, .그런 모습이 저에게는 새롭게 다가왔던 것 같다”고 ‘사랑꾼’의 모습을 보인다. 또 그는 “제가 먼저 만나자고 했다”며 김태희에게 적극적으로 다가갔음을 털어놓는다.

김수미는 “그럼 김태희 씨는 아이 때문에 활동 안 해?”라고 질문을 이어간다. 이에 비는 “아니다. 좋은 작품 있으면 할 거다. 저도 늘 추천한다”고 김태희의 연기 활동 또한 지지할 생각임을 밝힌다. 그러자 김수미는 “나도 임신 9개월까지 드라마 속에서 임신한 역할로 연기했다. 그리고 출산 뒤 한 달 만에 복귀도 했다”고 치열했던 젊은 시절을 회상한다.

‘세기의 커플’ 비와 김태희의 러브스토리는 11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되는 ‘수미산장’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