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콜센타' 트로트 열풍 주역들의 '트롯 대잔치'
미스터트롯+미스트롯2, 28人 총출동
'사랑의 콜센타'에 '미스터트롯', '미스트롯2'의 주역들이 출연한다. / 사진제공=TV CHOSUN
'사랑의 콜센타'에 '미스터트롯', '미스트롯2'의 주역들이 출연한다. / 사진제공=TV CHOSUN


트로트 열풍을 이끈 '미스터트롯', '미스트롯2' 28인의 주역들이 '사랑의 콜센터'에 총출동, 흥와 끼를 폭발시키는 '트롯 대잔치 특집'을 펼친다.

오는 12일 방송될 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 46회에서는 '미스터트롯' TOP6와 '미스트롯2' TOP7, 그리고 '미스터&미스' 레인보우까지 28인의 트로트 주역들이 치열한 팀별 대결을 벌인다. 따끈따끈한 신곡을 발표한 임영웅의 특별 신곡 무대와 팬들을 향한 각별한 소감도 전한다.

'사랑의 콜센타' 터줏대감 '미스터트롯' TOP6 임영웅-영탁-이찬원-정동원-장민호-김희재와 화제 속에 막을 내린 '미스트롯2' TOP7 양지은-홍지윤-김다현-김태연-김의영-별사랑-은가은이 한 무대에서 만나 배틀을 펼치게 돼 눈길을 끌고 있다. '미스터트롯' 레인보우와 '미스트롯2' 레인보우까지 '사랑의 콜센타' 사상 최대 인원인 28인이 팀을 이뤄 대결을 이루게 되면서 사상초유의 흥겨운 트로트 대잔치를 예고한다.

28인 트로트 주역들은 오프닝부터 팀별 단체 무대를 통해 상대편 기선제압에 나서며 팽팽한 신경전을 펼쳤다. '미스터트롯' TOP6는 '사랑의 콜센타'에서 쌓은 오랜 내공을 바탕으로 베테랑 아우라를 뿜어냈으며, '사랑의 콜센타'로 예능 첫 신고식에 나선 '미스트롯2' TOP7은 경연 때 볼 수 없던 반전 매력을 대방출했다. '미스트롯2' TOP7은 처음 맞춰보는 것임에도 칼군무를 소화하는가 하면, 무아지경 댄스로 초심의 패기를 발산했다. 심지어 게임 승리를 위해 하이힐에서 점프해 맨발 투혼도 불사하는 열정적인 모습을 보여 현장의 열기를 불 지폈다.

'미스&미스터트롯' 멤버들은 '대한민국 노래방 애창곡 100선'으로 팀별 노래방 점수 대결에 나서, 트로트뿐만 아니라 폭발 고음부터 테크노 댄스곡까지 다양한 국민 애창곡을 선보였다. 노래방 마스터의 마음을 움직이며 국민 애창곡을 찰떡같이 소화한 팀은 어느 팀일지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지난 9일 신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를 발매한 임영웅은 '사랑의 콜센타'에서 특별 무대를 선보였다. 임영웅의 신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는 설운도가 작사·작곡한 곡으로, 두 사람은 '미스터트롯' 경연 당시 설운도의 노래 '보랏빛 엽서'로 인연을 맺었던 터. 임영웅은 "별은 훨씬 멀리 있어서 작아 보이지만 태양보다 큰 별이 많다. 팬 여러분들의 사랑도 그런 것 같다"며 "그 마음이 얼마나 큰 지 우리는 모른다"고 팬들에게 고마움을 담아 이 노래를 선사했다. 그 어느 때보다 감정을 가득 실어 최고의 무대를 만든 임영웅의 감성 무대에 기대감이 모이고 있다.

제작진은 "대한민국을 들썩이게 만든 트롯 주역들이 총출동한만큼 시간을 순삭하게 만드는 흥겨움이 전달할 것"이라며 "'미스터트롯'과 '미스트롯2' 멤버들의 세기의 만남을 통해 안방극장에서 즐기는 불타는 금요일을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사랑의 콜센타' 46회는 오는 12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