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홍일, 강호동 '방송 첫 후배' 등극
"강호동 덕분에 도둑 없었다"
'아는 형님' 정홍일./사진제공=JTBC
'아는 형님' 정홍일./사진제공=JTBC


JTBC 예능 '싱어게인' 정홍일이 강호동과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한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 화제의 무명 가수 오디션 프로그램 '싱어게인'에서 최종 TOP4에 오른 이승윤, 정홍일, 이무진, 이소정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아는 형님' 녹화에서 네 사람은 출중한 노래 실력은 물론 눈길을 끄는 개인기까지 선보이며 매력을 제대로 뽐낸다. 특히 이승윤은 특이한 개인기를 보여줘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아는 형님' 정홍일, 강호동./사진제공=JTBC
'아는 형님' 정홍일, 강호동./사진제공=JTBC
정홍일은 "고향이 마산이다. 강호동의 고등학교 후배"라고 밝혔다. 이에 강호동은 “최초의 방송 후배”라며 그를 크게 반기고, 정홍일은 “강호동 덕분에 마산에 도둑이 없었다"며 너스레를 떨었다고.

또한 이날 정홍일은 '싱어게인'에 출연하지 못할 뻔 했던 비하인드 에피소드를 공개해 놀라움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싱어게인' TOP4 이승윤, 정홍일, 이무진, 이소정과 함께하는 '아는 형님'은 오는 27일 오후 9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