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막이' 특급 내조
"욕 먹을 각오하고"
부상+캐스팅 취소
'살림하는 남자들2' / 사진 = KBS 제공
'살림하는 남자들2' / 사진 = KBS 제공


윤주만이 거절한 김예린의 최후의 액막이 카드는 무엇일까.

6일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윤주만의 불운을 막기 위한 김예린의 특급 내조가 그려진다.

최근 윤주만은 드라마 촬영 중 낙마로 인해 부상을 당하는가 하면 기대했던 작품의 캐스팅이 취소되는 등 불운이 이어졌다.

팔에 깁스를 한 채로 상심해 누워 있는 윤주만을 간병하던 김예린은 휴대전화로 사주, 운세를 검색하다가 불길한 결과를 보고 고민에 빠졌다는데.

이에 김예린은 팥 뿌리기, 빨간 속옷 입히기 등 갖가지 액땜 방법을 총동원하며 남편의 불운을 막기 위한 본격적인 행운의 내조에 돌입했다고 한다.

이런 가운데 김예린은 자신이 과거 안 좋은 일들이 겹쳤을 때 큰 효과를 봤다면서 최후의 방법을 제안했지만, 이를 들은 윤주만은 질색하며 거절했다고 해 대체 어떤 방법이었을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윤주만을 위한 김예린의 필살 액막이 내조 현장은 6일 오후 9시 15분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