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오, 반전 캐릭터
예능 센스 무한 발휘
멤버들 당황시킨 활약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배우 김성오와 이다희가 '놀라운 토요일'에 출연해 다채로운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30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 김성오와 이다희는 tvN '루카 : 더 비기닝'의 첫 방송을 앞두고 스튜디오에 등장해 반전 예능감으로 맹활약을 펼쳐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성오는 오프닝부터 신동엽에게 극찬 받았던 만남을 회상하며 남다른 예능감을 예고했다. 이어 첫 라운드에 '놀라운 토요일' 최초 '받쓰' 절도부터 형사 눈빛 장착한 가사 추리에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예리한 추리력과 달리 난해한 가사들로 보는 이들의 웃음을 유발했다.

그런가 하면, 간식 게임에서 김성오는 순수한 표정으로 잘못된 정답까지 주워가며 열정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이내 어려운 정답을 맞히는가 하면, 마지막 노래 가사를 집요하게 분석해 멤버들 모두를 감탄케 했다.

이다희는 윷놀이에 진심이었던 에피소드를 들려주며 승부욕에 시동을 걸었다. 특히 첫 라운드부터 아는 노래가 나오자 들썩이며 귀여운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하지만, 신나했던 모습과 다른 엉뚱 그림 '받쓰판'은 멤버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이내 이다희는 다시 듣기 찬스에서 정확하게 들은 가사로 승부에 중요 키 역할을 하며 활약했다. 또한 간식 게임으로 쟁취한 쿠키슈를 받아들고 흥분을 감추지 못하며 엉뚱한 매력까지 선사했다. 마지막 라운드 역시 차진 리액션과 불타는 승부욕으로 멤버들은 물론 시청자들까지 미소를 자아내게 했다.

김성오와 이다희는 드라마를 통해 쌓아온 파트너십을 매 게임에서도 발휘해 눈길을 모았다. 김성오는 정해져 있는 메뉴지만 이다희가 먹고 싶은 음식을 먹자며 스윗한 모습을 보이는가 하면, 정답 존에 다녀온 경험담을 짝꿍 이다희에게 열심히 설명하고 함께 웃음이 터져 이 둘의 케미까지 엿볼 수 있게 했다.

이처럼 예측 불가한 예능감으로 웃음을 선사한 김성오와 꽉 채우는 리액션으로 활력을 더한 이다희는 주말 저녁 시청자들의 행복지수를 드높이며 안방극장을 후끈 달궜다. 또한 이들이 보여준 찰떡 호흡은 '루카 : 더 비기닝'에 대한 기대를 끌어올리며 홍보 요정 역할까지 톡톡히 해냈다.

한편, '루카 : 더 비기닝'은 2월 1일 오후 9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