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텐라이브쇼' 방송 캡처
사진='텐라이브쇼' 방송 캡처


배우 이정현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의 훈훈했던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20일 오후 생방송으로 진행된 텐아시아의 유튜브 채널 '티비텐'의 '텐라이브쇼'에는 배우 이정현이 출연했다.

이정현은 최근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에서는 조직폭력배 경모로 등장해 악랄한 모습으로 소름을 유발하며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이정현은 이번 작품으로 tvN '미스터 션샤인' 이후 이응복 감독과 또 한 번 호흡을 맞추게 됐다. 그는 "오랜만에 이응복 감독님과 만난 작품이다. 배우들과 합이 좋았다. 정말 많은 분들이 나오는데 선후배, 동료들의 연기를 볼 수 있는 장이었다. 또 나와 패거리로 나오는 배우들도 있었는데 그 분들과의 연기 호흡도 좋았다"고 밝혔다.

앞서 이정현은 다양한 작품에서 인상 깊은 악역을 선보인 바 있다. 이에 실제 성격을 묻자 "내 안에 (악랄한 면이) 조금은 있지 않을까 싶다"며 웃었다. 그러면서도 "이쪽 일을 하다보니 더 조심스럽게 말하게 되는 것 같다. 터프가이까진 아니지만 예전엔 하고 싶은 말은 했는데 조금 줄이게 되는 것도 있다"고 말했다. 또한 "까불거리는 면도 있지만 형들은 좀 어려운 것 같다. 아무래도 운동을 오래 했다보니 그런 게 남아있는 것 같다"고 전했다.

이정현은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으로 눈도장을 찍었으며, 최근 넷플릭스 '스위트홈', 가수 유노윤호의 '땡큐'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화제가 됐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