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근→밥굽남 출연
첫 만남 화기애애
"국물도 없습니다"
'와일드 와일드 퀴즈' / 사진 = NQQ·MBN 제공
'와일드 와일드 퀴즈' / 사진 = NQQ·MBN 제공


'와일드 와일드 퀴즈'에 발을 내디딘 박세리와 이혜성의 본능이 깨어난다.

오는 2월 2일 밤 첫 방송되는 NQQ와 MBN '와일드 와일드 퀴즈'(이하 '와와퀴') 측은 18일 프로그램의 방향성을 제시하는 두 번째 키워드로 본능을 제시했다. 첫 번째 키워드는 현 시대를 관통하는 키워드이기도 한 언택트 시대 셀프고립이었다.

앞서 산 좋고 물 좋고 공기 좋은 뻐꾸기 산장에 자발적으로 발을 내디딘 이수근, 박세리, 양세찬, 이진호, 이혜성, 밥굽남 등 6인의 멤버들은 첫 만남부터 화기애애한 모습을 보였다.

그리고 퀴즈를 맞춰야만 식재료를 얻어 음식을 해 먹을 수 있는 뻐꾸기 산장의 룰에 동의하며 의지를 불태웠다. 한참 퀴즈로 웃고 까불던 이들은 퀴즈의 결과에 따라 희비가 엇갈렸고, 결국 배고픔을 참지 못하는 이들의 본능적인 모습들이 튀어나와 제대로 웃음사냥을 했다는 후문이다.

앞서 공개된 티저를 통해 박세리가 '굶방 여제'로 등극하면서 자신도 모르게 분노를 방출하는 모습이 공개된 바 있는데, 이혜성 역시 애절함을 최대한 어필하며 "국물을 맛봐도 되냐"는 말에 "국물도 없습니다"라는 제작진의 코멘트가 보는 이들을 빵빵 터지게 한 상황.

이 밖에도 육류 식재료를 얻은 이들과 반대로, 빈곤한 식재료로 음식을 해먹는 이들의 빈부격차 쿡방이 시간이 지날수록 그들의 야생적 본능을 제대로 깨웠다는 전언이다.

특히 식재료를 제대로 획득한 이들은 뻐꾸기 산장의 룰에 따라 인정사정없는 군침도는 쿡방으로 모두를 놀라게 할 예정. 나눠 먹기는 절대 허용되지 않는 곳, 뻐꾸기 산장에서 배고픔이라는 본능에 직면한 이들은 과연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궁금증과 호기심을 높이고 있다.

'와와퀴' 측은 "뻐꾸기 산장에 오면서 자신만만했던 멤버들이 시간이 지나면서 본능적으로 변해가는 모습이 재미있게 담겼다"면서 "아예 굶는 방송은 아니다. 이들이 어떤 식재료로 어떤 음식을 해낼지도 보시는 분들의 관점에서 재미있는 요소가 될 테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와일드 와일드 퀴즈'는 오는 2월 2일 밤 11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