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호사 사부 출연
"1971년에 한국왔다"
오토바이 타고 등장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제프리 존스가 등장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국내 최대 로펌 회사의 변호사이자 비영리단체의 회장직을 맡고 있는 제프리 존스가 사부로 출연했다.

그는 오토바이를 몰고 화려하게 등장해 멤버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승기는 "우리가 생각하는 이미지와 전혀 다르다"라고 말했다.

제프리 존스는 신성록을 보자 '카이로스'라며 그의 줄연작을 언급했고, 신성록은 "대단한 분이다"라며 박수를 쳤다. 차은우는 "한국에 얼마나 있으신거냐"라고 물었고 "1971년에 한국에 왔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