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또 게임 진행
은지원, 미션 도중 멤버들 울려
'갬성캠핑' 스틸컷./사진제공=JTBC
'갬성캠핑' 스틸컷./사진제공=JTBC


가수 은지원이 JTBC 예능 ’갬성캠핑‘ 멤버들과 게스트 송민호까지 울린 사연이 공개된다.

‘갬성캠핑’은 개그우먼 안영미, 박나래와 마마무 솔라, 에이핑크 손나은, 배우 박소담이 게스트를 초대해 캠핑카를 타고 국내의 이국적인 명소로 떠나는 캠핑 예능이다.

‘갬성캠핑’ 12회에서는 전 편에 이어 프로 예능꾼 은지원, 송민호가 캠핑 친구로 활약한다. 특히 여느 캠친들과 다르게 갬성 파괴를 목적으로 출연했다고 밝힌 은지원이 한층 업그레이드된 예능꾼의 면모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해 기대를 모은다.

이날 캠핑에서는 멤버들과 캠친들의 짜릿한 ‘마니또 게임’이 펼쳐진다. 수호천사가 되어 몰래 좋은 일을 해줘야 하는 일반적인 마니또 게임과는 달리, 상대방 몰래 특별 미션을 수행해야 하는 ‘업그레이드 마니또 게임’을 펼칠 예정. 이에 은지원은 미션을 받자마자 “난 이거 하면 인성 쓰레기 된다”며 겁을 냈다고.

은지원은 막상 마니또 게임이 시작되자 미션에 성공하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예능 미친 자’의 면모를 뽐낸다. 특히 ‘갬성 브레이커’로 갬성캠핑을 찾았던 은지원이 미션 도중 멤버 전원을 울려, 촬영장 전체를 눈물바다로 만들었다고 해 궁금증이 더해진다.

은지원이 ‘눈물 제조기’로 등극한 사연은 8일 오후 9시 방송되는 ‘갬성캠핑’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