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파이터' 강진 vs 편승엽./ 사진제공=MBN
'트롯파이터' 강진 vs 편승엽./ 사진제공=MBN


MBN '트롯파이터'에서 국민 히트송 '땡벌' 강진과 '찬찬찬' 편승엽의 빅매치가 성사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트롯파이터' 3회에서는 '트로트 대가' 강진과 편승엽이 출연해 어디서도 볼 수 없는 노래 대결을 펼친다. '트롯파이터'는 김창열의 '짬뽕레코드'와 박세욱의 '완판기획'이 매주 연예인, 셀럽, 일반인 등을 섭외해 기획사 대결을 벌이는 프로그램.

이날 강진은 배우 조인성을 언급하며 '땡벌'의 일등공신으로 꼽았다. 2006년 영화 '비열한 거리'에서 조인성이 애창곡으로 '땡벌'을 불러 큰 인기를 얻었다는 것. 그렇게 젊은 층에게도 사랑받은 '땡벌'은 트로트 곡으로는 최초로 '뮤직뱅크' 1위를 기록했다고. 이는 2007년 이후로 깨지지 않은 기록이기도 하다. 강진은 "항상 자랑을 하고 다닌다"고 말해, 모두의 고개를 끄덕이게 했다.

이에 대적하는 편승엽은 "술잔을 부딪히며 찬찬찬"을 외치는 출연진들의 환영 노래를 받으며 등장했다. 이어 편승엽은 "난 무명 생활이 사실 없었다"며 데뷔와 동시에 스타덤에 오른 화려한 이력으로 출연진들의 입을 쩍 벌어지게 했다. 또한 '찬찬찬' 발표 당시 3년 동안 트로트 순위 프로그램에서 1위를 기록했다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등장만으로도 '트롯파이터' 현장을 술렁이게 한 강진과 편승엽은 대가들 다운 중후한 무대 매너와 '넘사벽' 트로트 실력으로 무대를 압도했다. 이러한 트로트 대가들도 A.I. 심사위원 뽕파고 앞에서는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해, 빅매치의 결과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강진과 편승엽의 특급 대결은 6일 밤 11시 방송되는 '트롯파이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