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싱어' 서영은./ 사진제공=MBN
'로또싱어' 서영은./ 사진제공=MBN


가수 서영은이 고(故) 박지선을 향한 위로의 목소리로 무대를 채운다.

2일 방송되는 MBN '인생역전 뮤직게임쇼 – 로또싱어'(이하 '로또싱어'/연출 유일용) 14회에서는 용호상박 노래 전쟁에서 살아남은 12인의 가수 중 6인의 무대가 공개, 서영은은 고 박지선을 위한 눈물의 추모곡으로 시청자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할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 서영은은 자가격리 중인 박선주를 대신해 무대에 오른다. 그녀는 "어렵게 주어진 기회고 박선주 씨의 무게감이 있잖아요. '그 무게를 가지고 더 잘해야겠다' 그런 생각을 했다"라며 각오를 다진다.

무거운 마음을 안고 노래를 시작한 서영은은 벅찬 감정을 주체하지 못해 결국 울먹거린다. 끊임없이 터져 나오는 그리움의 감정은 보는 이들의 마음마저 먹먹하게 만든다고. 특히 무대 말미 눈물을 꾹 참아내며 겨우 노래를 이어가는 서영은에 예측단은 눈시울을 붉혔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서영은은 파이널 무대를 위해 준비한 이승철의 '서쪽하늘'을 사실은 부르고 싶지 않았었다고 말해 충격을 안긴다. 그 이유는 친한 동생이었던 박지선을 떠오르게 하는 곡이기 때문. 서영은은 "무대를 만들어 준 것 자체가 노래를 듣고 싶었나보다. 그래서 올려놨나보다"라고 어느 때보다 마음을 담아 무대를 준비했다고 해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MBN '오래살고볼일'의 베스트10 출연자들이 특별 심사위원으로 참석, 먼저 공개되는 이들의 점수는 시청자들의 '승자선택'에 큰 힌트가 될 예정이다. 시청자들은 승자예측 페이지에서 자신이 생각하는 상위 6인의 싱어를 예측해 '승자선택'을 할 수 있다. 또한 방송 중 상단에 노출되는 QR코드를 스마트폰 카메라로 스캔하면 쉽게 '승자선택' 페이지에 접속할 수 있다.

고 박지선을 위한 서영은의 눈물의 추모곡은 2일 밤 8시 40분 방송되는 '인생역전 뮤직게임쇼 – 로또싱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