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연석, 꽝손 활약
이연희와 탱고 춤
"유연석때문에 뒤집혀"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유연석이 역대급 꽝손에 등극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영화 '새해전야'의 배우 유연석, 이연희, 수영, 유태오가 출연했다.

유연석은 "'런닝맨'에 정식으로 출연하는 건 처음이다"라며 게임 의지를 불태웠다. 하지만 이날 유연석은 어설픈 탱고 실력을 보였고 폭탄 윷놀이에서도 줄곧 '낙'이 되며 '꽝손'에 등극했다.

또 점수를 불릴 수 있는 스톱 게임에서도 겁쟁이 모습을 보여 팀을 꼴등으로 몰고갔다. 팀 멤버 이광수와 양세찬은 허무한 모습을 보였고, 전소민은 "설마 연석오빠 때문에 뒤집힌 거냐"라고 물었다.

그렇다는 제작진의 말에 유재석은 "이렇게 팀을 망친 게스트는 처음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