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전문가·입담꾼 총출동
감독부터 코치·응원단장까지
12월 5일 첫 방송
'트롯 전국체전' 라인업/ 사진=KBS 제공
'트롯 전국체전' 라인업/ 사진=KBS 제공


KBS 새 예능프로그램 ‘트롯 전국체전’이 24인 최고의 전문가와 입담꾼을 다 모은 화려한 라인업을 완성했다.

오는 12월 5일 첫 방송을 앞둔 ‘트롯 전국체전’은 전국 방방곡곡을 흥과 감동으로 물들일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제작 준비 단계부터 시청자들의 많은 기대를 불러 모았던 ‘트롯 전국체전’의 스타 출연진 또한 또 하나의 볼거리로 자리 잡고 있다. 8개 지역 대표 감독으로는 서울 주현미를 비롯해 경기 김수희, 강원 김범룡, 충청 조항조, 전라 남진, 경상 설운도, 제주 고두심, 글로벌 김연자가 합류해 이제껏 어느 프로그램에서도 볼 수 없었던 화려한 라인업을 자랑한다.

코치진 또한 막강하다. 가수 신유와 홍경민, 나태주, 하성운, 박구윤, 조이현, 별, 송가인, 김병현, 조정민, 황치열, 진시몬, 주영훈, 박현빈, 샘 해밍턴이 코치진에 이름을 올렸고, 특별 응원단장으로는 임하룡이 나서 트로트계 새로운 패러다임 개척에 발 벗고 나설 예정이다.

24인의 감독, 코치의 든든한 지원을 받을 다채로운 참가자들 또한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김산하와 윤서령, 박현호 그리고 김호중의 외가 친척 이시현 등이 출연을 확정해 ‘트롯 전국체전’을 어떻게 빛낼지 첫 방송에 대한 기대치도 높아지고 있다.

‘트롯 전국체전’은 다음달 첫 방송과 함께 순차적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공개할 계획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