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승연, 미국 진출 곡 열창
"빌보드에 내 이름이…꿈 이뤘다"
'Never Ending Story' 리메이크 발매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한 손승연/ 사진=KBS2 캡처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한 손승연/ 사진=KBS2 캡처


가수 손승연이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을 통해 폭발적인 성량과 섬세한 감성으고품격 라이브를 선보였다.

손승연은 31일 새벽 방송된 ‘유희열의 스케치북’ 코너 유스케X뮤지션에 출연해 지난해 발매한 미국 진출 곡 ‘I’m Not A Warrior’를 열창했다.

손승연은 이 곡에 대해 “제가 이전 출연 때 잠깐 선공개한 적이 있다. 월터 아파나시에프라는 프로듀서와 작업했는데 셀린 디온과 머라이어 캐리의 프로듀서다. 저희가 잘 알고 있는 노래들을 만든 분이다. ‘I’m Not A Warrior’는 앞으로 서로를 사랑하면서 살아가는 게 가장 좋은 삶이 아닐까 하는 의미를 담은 곡이다”고 밝혔다.

‘I’m Not A Warrior’는 지난해 발매 직후 빌보드 팝 칼럼에 소개되며 국내외 팬들의 관심을 동시에 받았다. 이에 손승연은 “한국의 보컬리스트 손승연과 월터 아파나시에프의 컬래버레이션으로 노래가 탄생했다고 적혀있는데 정말 꿈인 줄 알았다. 빌보드 글씨 아래 제 이름이 기사 제목에 쓰여 있는데 제 꿈을 이룬 순간이었다. 너무 감격해서 대표님께 긴 문자를 보냈던 기억이 난다”고 회상했다.

지난주에 이어 ‘유스케X뮤지션’ 코너의 44번째 목소리로 참여한 손승연은 “오늘 부를 노래는 부활의 ‘Never Ending Story(네버 엔딩 스토리)’를 준비했다. 고음부가 끝나지 않아 굉장히 힘든 노래이다. 정말 명곡이고 어려운 곡인데 이 노래의 멜로디와 가사를 너무 좋아한다. 꼭 불러보고 싶은 노래였다. 가사가 김태원 선배님이 정말 힘들 때 쓰신 곡이라고 들었는데 이 노래는 들으면 들을수록 희망이 보이는 곡 같다. 시청자분들께서 담백하고 가사에 집중하실 수 있게끔 재해석했다”고 밝혔다.

이어 “2주 동안 함께할 수 있어 너무 영광이었고 좋은 시간이었다. 들려드리고 싶었던 노래들을 마음껏 펼칠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드리고 현재 정규 앨범을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 많은 분들께서 앨범에 대해 물어보시는데 곧 선공개 곡으로 들려드릴 곡을 발매하려고 준비하고 있어서 그때 다시 인사드리겠다”고 말했다.

이후 손승연은 피아노 반주 위 담담하면서도 안정적인 보컬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곡이 진행될수록 호소력 짙은 감성과 풍부한 성량을 드러내며 ‘월드클래스 보컬리스트’임을 입증했다. 부활의 원곡과는 다른 감성을 선보인 손승연의 무대는 공개 직후 시청자들의 감탄과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손승연이 이날 방송을 통해 재해석한 ‘Never Ending Story’는 31일 정오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정식 발매됐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