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장우영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장우영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장우영이 출격한다.

25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2PM 장우영이 신박한 레시피로 만든 스페셜한 요리로 풍족한 먹방을 즐긴다.

이날 방송에서 장우영은 평소 친하게 지내던 작곡가 슈퍼창따이의 집을 방문, 온종일 맛있는 하루를 보낸다.

심기일전 요리를 시작한 두 사람은 꿀 호떡과 떡갈비에 푸짐하게 재료를 추가한 ‘꿀 호떡 수제 햄버거’를 완성한다. 장우영은 만족감 가득한 폭풍 먹방으로 스튜디오에 있던 무지개 회원들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다고.

또한 장우영은 고기 기름을 내며 물을 끓이기 시작한 슈퍼창따이를 도와 새로운 요리에 돌입한다.

남다른 자신감을 드러내던 슈퍼창따이는 재료를 아낌없이 쏟아 붓고, 비장의 소스까지 동원해 먹음직스러운 비주얼을 자랑하는 라면을 선보여 시청자들의 군침을 유발할 예정이다.

이어 다채로운 재료와 함께 퓨전 라면을 완성, 동남아시아의 맛이 한 번에 느껴지는 라면이 장우영의 말을 잃게 만든다.

환상적인 풍미에 면발 흡입 소리만 끊임없이 이어진다고. 감동을 받은 장우영은 아낌없는 박수갈채까지 보낸다고 해 어디서도 본 적 없던 색다른 레시피에 기대감이 더해진다.

이색 요리와 함께하는 장우영의 알찬 먹방은 오늘(25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