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나라♥김도훈, 20년 째 열애중
"말이 너무 많아" 폭로
사진= tvN '식스센스' 방송 화면 캡처.
사진= tvN '식스센스' 방송 화면 캡처.


tvN ‘식스센스’에서 배우 오나라가 20년째 연애 중인 배우 김도훈을 언급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식스센스’에서는 특별 게스트로 배우 김민석이 출연했다. 유재석, 오나라, 전소민, 제시, 미주는 김민석과 함께 가짜 이색 치킨집 찾기에 나섰다.

멤버들은 미션 수행을 위해 장소를 이동하던 중 길에서 다정한 커플을 목격했고, “좋겠다”며 부러움을 드러냈다.

이 때 유재석은 멤버들에게 “상대방이 어떨 때 가장 사랑스러워 보이냐”고 질문했다. 전소민은 “커피가 식을까 봐 텀블러에 담아 놓고 기다릴 때”라고 말했다. 반면 오나라는 “잘 때”라는 짧고 굵은 대답으로 모두를 폭소케 했다. 오나라는 현재 김도훈과 20년째 열애 중이다.

옷음을 터뜨리던 김민석은 “입 다물고 가만히 있을 때냐”고 되물었고, 오나라는 “(김도훈이) 말이 너무 많다”고 폭로해 웃음을 유발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