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왕지혜, 신혼 2년차 달달 일상 공개
왕지혜 "애정신 문제로 남편과 '혈전'"
'동상이몽2' 왕지혜 / 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왕지혜 / 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 왕지혜가 결혼 2년 차 신혼생활에 대해 이야기한다.

오는 31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 스페셜 MC로 배우 왕지혜가 출연한다.

왕지혜는 드라마에서 보여줬던 차가운 이미지와 달리 신혼다운 스윗한 분위기를 풍겨 눈길을 끌었다.

왕지혜는 남편의 '질투의 화신' 면모를 고백해 관심을 모았다. 왕지혜는 남편과의 연애 시절을 회상하며 "애정신을 촬영한 날은 남편이 집에도 못 놀러 오게 했다"라고 밝힌 것. 왕지혜는 "처음에는 이걸로 엄청 치열하게 싸웠다"면서 "영화에서 이시언 씨와 베드신 아닌 베드신을 찍게 됐는데, 그날은 씻고 놀러 오라고 하고 스킨십도 거부하더라"라며 질투심에 얽힌 일화를 공개했다.

이어 왕지혜는 "피 튀기게 혈전을 치른 결과 남편이 이제는 많은 것들을 내려놓고 이해하도록 해보겠다 받아들인 것 같다"라며 해피엔딩(?)을 전했다. 이를 듣던 MC 서장훈은 "밖에 나갔다 왔으면 뭘 했던 우선 씻어야 한다. 이해해준다고 안 씻어도 되는 건 아니니까"라며 생각지 못한 답변을 내놓아 웃음을 안겼다.

오랜만에 예능 나들이에 나선 배우 왕지혜의 이야기는 오는 31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