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장현 작가와 사진 작업
"린다G, 땅 사러 온 것 같아"
이효리와 작업 친분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싹쓰리가 재킷 촬영에 돌입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는 재킷 촬영장에 간 싹쓰리(유재석 이효리 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들은 홍장현 사진작가를 만났다. 홍장현 사진작가는 대한민국 대표 패션 포토그래퍼로, 이효리와도 작업한 적이 있다.

이효리는 "'유고걸' 재킷을 다 한 분이다"라고 소개했다. 유재석은 "나는 처음 뵙는다"라며 깍듯하게 인사했다.

또 유재석은 "여기 사진만 안 붙어있으면 린다G 재개발이다. 땅 사러 온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