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퀴즈' 62회, 전 채널 동시간대 1위 기록
'유 퀴즈 온 더 블럭' 개그맨 특집 / 사진제공=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개그맨 특집 / 사진제공=tvN


tvN '유 퀴즈 온 더 블록'이 2020년 타깃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지난 8일 밤 9시 방송된 '유 퀴즈 온 더 블럭' 62회에는 '개그맨'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은 가구 시청률 평균 2.8%, 최고 4.0%를 돌파했다. tvN 타깃인 남녀 2049 시청률(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의 경우, 평균 2.2%, 최고 2.8%로 올해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 전 채널 동시간대 1위의 자리에 올랐다.

이날 방송에는 임하룡, 김민경, 이용진, 이진호, 이재율, 전수희, 손민수, 임라라 등 희극인 자기님들이 유퀴저로 출연해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개그맨 선후배인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의 찰떡 리액션도 재미를 더했다.

가장 먼저 등장한 한국 코미디계의 대부 임하룡은 여전한 '말의 기교'를 선보이며 훈훈한 웃음을 자아냈다. '민경 장군'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김민경은 큰 자기와 아기자기의 폭풍 공감을 불러일으킨 개그맨 직업병 에피소드를 공개, 즐거움을 전했다.

지상파의 마지막 공채 개그맨인 이재율, 전수희는 첫 예능 진출을 맞이해 숨겨 왔던 개인기와 과거 품었던 속마음까지 드러내며 존재감을 빛냈다. 대세 개그 콤비 이용진과 이진호는 '용진호' 케미스트리를 발산하며 1초의 침묵도 허용하지 않는 풍성한 토크로 폭소를 유발했다. 용진호의 직설적인 토크 공격에 휘말린 조세호의 모습은 큰 재미를 차지했다. 구독자 수 1위를 자랑하는 커플 크리에이터 '엔조이 커플'의 손민수, 임라라는 유재석의 광대를 폭발시킨 사랑꾼 면모로 시청자들의 함박 웃음까지 이끌어냈다.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매주 수요일 밤 9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